뽀라닷컴
Loading...




육아,교육,학습 정보>>

초기설정 초기설정 목록형 목록형 웹진형 웹진형 앨범형 앨범형 블로그형 블로그

전체(267)육아정보 (112) | 육아자료 (66) | 건강정보 (46) | 임신,출산 (27) | 기타정보 (16) |
Baby sign 으로 육아 스트레스 안녕! 2008-04-28 13:41:52
홈페이지홈페이지

'베이비 사인’으로 육아 스트레스 안녕

아직 말을 하지 못하는 아기들도 사실은 자신의 의사를 표현하고 싶어 한다. 몸짓을 통해서다. 사람들에게 표현하려는 메시지를 몸짓으로 표현하는 것이 ‘베이비 사인’이다. 베이비 사인이란 무엇이며 어떻게 가르쳐야 하는가를 살펴보자.

1. 베이비 사인(Baby sign)이란

아기들도 몸짓으로 감정을 표현한다. 생후 9개월에서 13개월 사이는 아기가 의사 표현을 하고 싶은데 말이 따라주지 못하는 힘겨운 기간이다. 이때 아기가 주위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몸짓으로 표현하는 것이 ‘베이비 사인’이다. 베이비 사인을 통해서 부모와 아기는 대화의 꽃을 피울 수 있다. 이렇게 아기가 표현할 수 있는 몸짓을 늘리면 의사소통을 더 잘할 수 있게 될 뿐 아니라, 말을 배우는 능력과 두뇌 발달도 빨라진다. 아기는 자신을 더 존중하게 되고, 부모와 아기 사이의 유대감은 더욱 강화된다. 또한 아기가 부모에게 얼마나 많은 단어를 습득했는지도 보여준다. 아이들이 언어라는 퍼즐 조각을 습득하는 과정과 발전시켜 나가는 단계를 보면 한층 이해하기가 쉬울 것이다.

2. 베이비 사인으로 아이 마음 읽기

생후 9개월부터 시작하자

아기가 눈에 보이는 사물에 대해 관심을 보이기 시작한다면 바로 베이비 사인을 시작하는 것이 좋다. 이런 경향은 생후 9개월에서 10개월 사이에 나타나지만, 생후 7∼8개월 즈음 아기가 사물에 대해 ‘말하고’ 싶어하는 것 같으면, 베이비 사인을 가르친다.


아기가 자주 사물에 손짓을 하면 사인을 시작해라

아기가 말하고 싶어하는지 가장 눈에 띄는 신호는 주변 사람과 사물에 대해 관심을 보이는 태도이다. 아기가 전보다 더 자주 사물을 손짓하면서 마치 “저게 뭐야?”라고 묻듯 “어, 어!”라는 소리를 낸다면 아기가 부모와 세상에 대해 얘기하는 데 관심이 있음을 보여주는 증거이며, 아기가 베이비 사인을 시작할 준비가 되었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일상 속에 베이비 사인이 숨어 있다

보통의 부모라면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베이비 사인을 쓰고 있다. 예를 들어 손을 흔들어 ‘바이바이’를 하거나 고개를 끄덕이며 ‘예’, 양 옆으로 흔들면서 ‘아니오’라고 표현하는 것도 이 범위에 속한다. 또 누군가 자고 있을 때 부모가 “쉿!” 하면서 손가락을 입술에 대는 모습을 아기에게 보여주면 아기도 아빠, 강아지, 형 등 누군가 자고 있는 모습을 볼 때마다, 똑같이 손가락을 입술에 대면서 “쉿!”이라고 말한다.


3. 베이비 사인을 배우면 상상력과 표현력이 ‘쑥쑥!’

많은 부모들은 아이들이 베이비 사인을 사용하면 말을 배울 욕구가 사라지지 않을까 걱정한다. 그러나 베이비 사인을 사용하는 아이는 점점 자라면서 보다 세련되게 의사소통하고 싶은 욕구가 생겨나, 더욱 풍부한 상상력과 표현력을 구사하는 방향으로 본능적인 발전을 해 나간다.

베이비 사인과 말을 함께 사용하라

베이비 사인은 아기에게 선택 여지를 줌으로써 아기를 도울 수 있는 방법이다. 아기가 동시에 낱말을 듣고 사인을 본다면, 두 가지 선택의 여지를 갖게 되는 셈이다. 아기는 쉬운 말은 바로 하지만 ‘코끼리’와 같이 발음이 어려운 낱말은 베이비 사인으로 대신할 것이다. 베이비 사인과 낱말을 함께 사용하면, 아기 앞에 두 개의 문이 열리는 셈이 된다.


칭찬과 격려를 많이 해줘라

활짝 웃으면서 쾌활하게 “잘 맞췄어!”라고 말해주면 아이는 배우는 일을 즐거워 할 것이다. 노력에 대해 보상을 받으면, 아기는 곧 베이비 사인을 이용해서 대화에 참여하게 될 것이다.


많이 접할수록 배우기가 쉽다

가장 좋은 방법은, 하루 중에 베이비 사인을 사용하는 시간을 정하는 것이다. 기저귀 갈아주는 시간, 식사 시간, 목욕 시간, 잠자리에 드는 시간 등에 베이비 사인을 사용하면 된다. 기저귀를 갈아주는 테이블이 있다면 그 위에 강아지 그림을 붙여놓고, 말과 사인을 이용해서 ‘강아지’에 대해 말해준다. 아이를 재울 때는 ‘강아지’에 대한 특별한 책을 선택해서 읽어준다. 베이비 사인을 아기가 많이 접할 수 있게 해 주는 것이 좋다.


반복이 천재를 낳는다

부모는 나무 위로 날아가는 새를 손짓하면서 같은 말을 몇 차례씩 반복할 것이다. “어머, 저기 새가 있네! 작은 새가 보이니? 새가 참 예쁘네” 이런 반복은 아기가 어느 단어가 중요한지, 어느 단어를 암기해야 하는지 정확히 구분해 준다. 아기는 세상의 사물에 이름이 있으며, 사람들이 그것을 이야기할 때는 그 이름이 이용된다는 사실을 나름대로 이해하게 된다.


그림책을 보고 베이비 사인을 해보자

강아지의 베이비 사인을 아이에게 가르치고 싶다면, 어떤 형태의 강아지든 만날 때마다 그 베이비 사인을 한다. 집에 있는 애완견뿐 아니라, 장난감 강아지, 강아지 그림 가릴 것 없이 눈에 띄는 대로 베이비 사인을 한다. 이렇게 하면 아기는 장난감이든, 사물이든, 그림이든 강아지를 가리킬 때는 같은 베이비 사인을 사용한다. 아기가 그 사물의 개념을 발전시키게 되는 것이다.


4. 베이비 사인을 익히는 과정

베이비 사인을 익히는 과정은 이기고 지는 게임이 아니다. 아기의 속도에 맞춰 천천히 시작하면, 어느새 아기와 부모 모두 발전하게 될 것이다.


아기의 흥미를 유발하는 사인을 개발하라

아기가 공놀이나 토끼 인형을 좋아한다면, 이런 것들을 나타내는 사인이 아이 마음을 즐겁게 할 것이다. 아이가 좋아하는 음식, 좋아하는 장난감, 동물이 무엇인지 살펴서 아이가 흥미를 보이거나 대화하고 싶은 중요한 소재를 찾는다.


아기의 욕구를 표현하는 사인을 익혀라

베이비 사인이 부모에게 가장 유용한 때는 아기가 일상적인 욕구를 표현할 때다. 배가 고파서 과자를 먹고 싶을 때, 목이 말라서 물을 마시고 싶을 때, 먹을 게 다 없어져서 더 요구할 때 아이의 베이비 사인을 보고 훨씬 수월하게 대처할 수 있게 된다.
골프나 테니스를 처음 배울 때, 전문가가 직접 손을 잡아 가르쳐 주면 훨씬 쉽듯이 아기들도 마찬가지이다. 아이들은 섬세하게 손을 잡아 가르쳐 주면 어른들보다 훨씬 빨리 배운다. 하지만 아이들도 때로는 독립적 행동을 더 좋아할 때가 있다. 아이가 도움을 받고 싶어하는지, 그렇지 않은지 주시한다.


책을 이용하라

그림책에는 새로운 베이비 사인에 대한 아이디어가 많고, 또 베이비 사인을 반복적으로 연습하는 데 안성맞춤이다. 몇 개의 사인을 시도해 보면, 부모와 아이가 상호작용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아이가 좋아하는 책을 보면서 베이비 사인을 많이 해 주면, 책에 나온 개나 고양이, 새에 대해 스스로 표현할 수 있다.


노래와 게임을 이용하고, 베이비 사인을 가족 놀이로 삼자

‘산토끼’ 노래를 부르면서 토끼 사인을 가리치는 등 놀이로 접근한다. 베이비 사인은 가족의 상호작용을 풍부하게 해 주므로, 다른 가족도 참여시킨다. 오빠와 언니는 직접 그린 그림을 동생에게 보여주고, 그림책을 읽어주는 등의 역할을 맡을 수 있다.


알아두세요

아기의 베이비 사인은 이런 과정을 거치게 돼요

1 아기가 말 없는 동작에 관심을 기울인다

아기들에게 처음 베이비 사인을 가르치는 단계에서 엄마가 코를 찡그린 채 킁킁대면서 정원의 꽃을 가리킬 때, 아이들은 그 동작에 대해 유심히 관찰한다.


2부모가 표현하는 사인을 아이가 이해한다.

아이는 자신이 말할 수 있는 것보다 더 많은 단어를 이해하고 있다. 예를 들면 부모가 ‘강아지’ 사인을 하면, 아이는 강아지 쪽을 쳐다본다. 혹은, 부모가 입술을 움직여 쪽쪽 소리를 내면, 장난감 물고기를 가져온다. 아이가 베이비 사인의 의미를 이해한다는 증거다.


3아기가 베이비 사인으로 말하려고 노력한다

발달의 가장 중요한 증거는 아기가 처음으로 베이비 사인을 시도하는 것이다. 서툴지만 해냈다면 열렬한 반응을 보여준다.



기억하세요

말을 시작한 아기도 베이비 사인은 필요해요

아기들은 생후 2년 반 동안은 베이비 사인을 사용함으로써 효과를 볼 수 있다. 아기의 초기 어휘는 간단한 몇 개의 단어로 이루어지며, 아주 느린 속도로 새로운 단어를 배운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코끼리, 악어와 같은 단어는 말하기 어렵지만, 동물원에 가거나 책에서 이런 것들을 보면 아이들은 흥미를 느낀다. 아기들은 말하고 싶지만 발음이 어려워 말할 수 없다. 이때 베이비 사인이 이런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한다. 그러므로 아기가 말을 하든, 아직 못하든 의사 소통할 준비가 되어 있다면 지금부터 베이비 사인을 가르쳐 보자




    



목록보기 삭제하기
이전글 겨울철 아가에게 쾌적한 생활환경   2008-04-28 12 4581
다음글 옹알이 시작하면 서두르자! 0세 오감교육   2008-04-28 16 4777